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스웨이브 창작 뮤지컬 공모전

최종수정 2019.01.22 09:22 기사입력 2019.01.22 09:22

댓글쓰기

신스웨이브 창작 뮤지컬 공모전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뮤지컬 전문 제작사 '신스웨이브'가 2019년 하반기부터 한국과 일본에서 선보일 수 있는 창작 뮤지컬 작품을 공모한다고 22일 전했다.

신스웨이브는 2014년부터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 '인터뷰', '광염 소나타' 등 국내 창작 뮤지컬을 일본 시장에 꾸준히 선보여왔다. 그간 일본 현지에서 쌓아온 제작 노하우를 바탕으로 올해부터는 국내 창작 뮤지컬의 기획 및 개발에 좀더 적극적으로 참여해 국내 초연 및 해외 진출을 동시에 추진할 예정이다.
신스웨이브 뮤지컬 공모전은 신작은 물론 한국과 일본에서 한국어와 일본어 공연이 가능한 작품이라면 기존 공연된 이력이 있는 작품도 지원 가능하다. 90분 이상의 뮤지컬 제작이 가능한 완성된 대본과 음악만 갖춰져 있다면 신인과 기성의 구분없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1차 심사는 전체 대본과 음원을 통해 서류로 진행된다. 이미 발표된 작품의 경우 전체 공연 영상을 반드시 제출해야 한다. 1차 심사는 3월 중순 이내로 종료되며 1개월 내에 내부 리딩을 거쳐 4월29일 최종 당선작이 발표될 예정이다.

최종 선정된 팀은 1000만원 이상을 상금을 받으며 최종 당선작에 포함되지 않았더라도 콘텐츠로 개발 가능성이 있는 작품이라면 협의에 따라 3개월간의 개발과정을 거치며, 작품 개발비로 최대 500만원을 지급받을 수 있다.
신스웨이브 창작뮤지컬 공모전은 내달 28일까지 신스웨이브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로드 받아 작성 후 공지된 이메일 또는 우편(2월28 도착분에 한함)으로 접수할 수 있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