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제과, 자연 그대로의 핑크빛 담은 루비초콜릿 ‘핑크 크리스탈’ 출시

최종수정 2019.01.22 08:58 기사입력 2019.01.22 08:58

댓글쓰기

롯데제과, 자연 그대로의 핑크빛 담은 루비초콜릿 ‘핑크 크리스탈’ 출시


[아시아경제 최신혜 기자] 롯데제과가 최근 세계적으로 주목 받고 있는 루비초콜릿 ‘핑크 크리스탈’을 선보였다고 22일 밝혔다.
핑크 크리스탈은 기존의 핑크색 초콜릿과는 달리 인공 색소나 합성향료를 전혀 사용하지 않고 자연 그대로의 핑크빛을 담은 루비초콜릿이다.

제품은 형태가 다른 두 가지 제품으로 출시했다. 진한 핑크색 케이스의 '핑크 크리스탈'은 판 형태의 정통 초콜릿으로 루비초콜릿 특유의 새콤달콤하면서도 쌉싸름한 맛을 준다. 권장소비자가격은 2000원(40g)이다. ‘핑크 크리스탈 바닐라’는 판 초콜릿을 작은 조각으로 나눠 낱개 포장한 제품으로 속에 바닐라맛 크림을 넣어 부드러운 맛을 더했으며 가격은 3000원(54g)이다

한편 루비초콜릿은 스위스의 초콜릿 생산 업체 배리 칼리보가 10년여의 연구 끝에 개발, 2017년 9월 첫 선을 보였다. 밀크, 다크, 화이트초콜릿에 이어 80년 만에 나온 4세대 초콜릿이란 점에서 전세계 초콜릿 전문가들 사이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최신혜 기자 ss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