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럼프 "中경제성장률 1990년 이후 최저…무역협상 잘 될 것"

최종수정 2019.01.22 07:07 기사입력 2019.01.22 07:07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뉴욕 김은별 특파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의 작년 경제성장률이 1990년 이후 최저 수준으로 가라앉았다"며 이는 미중 무역협상을 마무리 지을 수 있는 계기가 된다고 발언했다.
21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중국이 미중 무역긴장감과 새로운 정책들 때문에 1990년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의 경제지표를 발표했다"며 "중국이 마침내 제대로 된 협상을 하고, 잘못된 행동을 하는 것을 멈추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미중 무역전쟁으로 중국의 경제적 타격이 컸고, 이로 인해 미중무역협상이 수월하게 진행될 것임을 시사한 것이다.

미 무역대표부(USTR) 대표의 초청으로 류허 부총리는 30일부터 31일까지 미국을 방문, 중미 경제무역 문제와 관련한 협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뉴욕 김은별 특파원 silversta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