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태경 “손혜원, 권력자가 된 복부인…‘낯두꺼움’ 정말 놀랍다”

최종수정 2019.01.17 08:02 기사입력 2019.01.17 08:02

댓글쓰기

“부동산 비리의 전형적 스토리”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하태경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은 17일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향해 “손 의원의 말을 들어보면 본질적으로 복부인 행태와 다를 바 없다”며 “그것도 권력자가 된 복부인”이라고 비판했다.

하 최고위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목포의 잠재적 가치를 인지하여 부동산을 매입했고 이를 자신과 친한 일부 사람들에게 알렸다는 것인데 이게 복부인의 행태 아닌가”라며 이같이 말했다.
하 최고위원은 “과거 공직자들 부동산 비리의 전형적 스토리”라며 “땅을 사놓고 그곳을 개발지역으로 만들어 시세차익을 얻는 방식”이라고 지적했다.

하 최고위원은 “손 의원은 자신의 입으로 권력자가 된 복부인 부동산 성공 스토리를 고백하는 것”이라며 “이런 말을 아무런 죄의식 없이 당당하게 하는 그 낯두꺼움이 정말 놀랍다”고 날을 세웠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