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광역시체육회 신년 다짐 “정의롭고 풍요로운 건강한 광주체육”

최종수정 2019.01.06 13:38 기사입력 2019.01.06 13:38

댓글쓰기

광주광역시체육회 2019년 시무식 모습. 사진=광주광역시체육회

광주광역시체육회 2019년 시무식 모습. 사진=광주광역시체육회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광주광역시체육회는 지난 2일 체육회관 중회의실에서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시무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시체육회는 2019 기해년(己亥年)을 ‘정의롭고 풍요로운 건강한 광주체육의 원년’으로 만들기 위해 체육 분야에서도 혁신·소통·청렴을 강화하는데 초점을 두고 임직원들의 역량을 한데 모으기로 다짐했다. 또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와 광주형 일자리(체육인 일자리 사업)를 성공으로 이끌기 위해서도 주력할 방침이다.

시체육회는 지난해와 차별화된 생활체육사업으로 시민들의 알찬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매년 개최(참가)하고 있는 광주시민체육대회, 전국생활체육대축전, 어르신 생활체육축제, 각종 스포츠교류, 레저스포츠캠프 등 다양한 사업들에 대해 지난해와 차별화된 전략으로 추진한다. 각종 행사나 대회 중 관행적으로 이어오거나 불필요했던 요소들을 찾아 과감하게 개선함으로써 시민들에게 알차고 질 좋은 스포츠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선택과 집중을 통한 엘리트체육을 지원하기 위해 광주 대표선수들이 경기와 훈련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선택과 집중’을 통해 보다 내실 있게 지원할 계획이다. 종목 또는 팀 간 상황과 형평성을 고려해 불필요한 예산은 줄이고 지원이 필요한 곳에는 확대 지원하겠다는 방침이다. 또 청년체육인재 일자리 사업과 체육인 취업 지원 인력풀 운영에 대해서도 지속 추진할 예정이다. 체육인 일자리 사업은 고향을 떠난 지역 체육인들이 광주로 돌아올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광주형 일자리’와 맥을 같이 한다는 입장이다.
더불어 시체육회는 체육회관 내 다목적관을 비롯해 월드컵경기장, 무등야구장, 국제양궁장, 진월국제테니스장, 염주승마장 등 공공체육시설물을 개방하며 시민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시민들이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시설 개보수에도 힘쓰는 한편, 올해엔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열릴 예정으로 시체육회는 염주종합체육관 등 염주체육공원 관내 시설물에 대해 개보수를 추진하며 환경 정비에도 나설 계획이다.

시체육회는 스포츠를 통해 시민들과 조금 더 가까워지고 봉사하는 체육인 상을 확립하고자 대시민 스포츠 서비스 사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여름철엔 워터슬라이드장을, 겨울철엔 야외 스케이트장을 운영하며 시민들에게 도심 속 놀이공간을 지속 제공할 예정이다. 또 소외계층 청소년 참여를 위한 동·하계 레저스포츠캠프, 여성체육활동 지원 서비스 등을 펼치며 스포츠복지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꼼꼼히 챙겨나갈 계획이다.

오순근 시체육회 사무처장은 신년사를 통해 “2019년을 혁신·소통과 함께 ‘정의롭고 풍요로운 건강한 광주체육의 원년’으로 만들겠다”며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와 체육 분야 광주형 일자리 사업 등 올해의 핵심 과제들을 성공시키는데 체육인들의 역량을 한데 모으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msynews@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