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GV아트하우스, '공동정범'·'소공녀' 등에 후원금 전달

최종수정 2019.01.03 11:20 기사입력 2019.01.03 11:20

댓글쓰기

CGV아트하우스, '공동정범'·'소공녀' 등에 후원금 전달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CGV아트하우스는 '한국영화인 헌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개관한 고 김기영 감독 헌정관의 수익금 일부를 한국독립영화에 후원한다고 3일 전했다. 후원 작품은 지난해 개봉한 김일란·이혁상 감독의 '공동정범'과 전고운 감독의 '소공녀', 김의석 감독의 '죄 많은 소녀' 세 편이다. 감독들에게 각각 500만원이 전달된다. 죄 많은 소녀에서 주연한 배우 전여빈에게는 100만원이 주어진다. CGV아트하우스는 후원을 기념해 오는 14일부터 17일까지 후원 작품 세 편을 특별 상영하고, 감독과 함께 하는 '스페셜 톡'을 진행한다. CGV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에 있는 김기영관은 한국영화의 위상을 높인 영화인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상영관을 헌정하는 프로젝트로 운영된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