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초인가족 2017' 초특급 캐스팅, 박혁권X박선영 부부 연기 눈길

최종수정 2017.01.01 03:01 기사입력 2016.12.31 16:49

댓글쓰기

초인가족 2017 출연진.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박혁권, 박선영, 김지민, 인피니트 호야, 박희본, 김기리. 사진=도레미엔터테인먼트 제공

초인가족 2017 출연진.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박혁권, 박선영, 김지민, 인피니트 호야, 박희본, 김기리. 사진=도레미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초인가족 2017'의 최종 캐스팅이 공개됐다.

내년 2월 첫 방송을 앞둔 SBS '초인가족 2017’'은 평범한 회사원, 주부, 학생의 에피소드를 통해 '이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는 모두 초인'이라고 말하는 옴니버스식 휴먼 드라마다.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평범한 가족의 리얼한 모습을 웃음과 감성, 풍자를 통해 그려낼 예정이다.
'초인가족 2017'에는 박혁권, 박선영, 김지민, 김기리, 박희본, 인피니트 호야 등이 출연해 벌써부터 기대감을 자아낸다.

가장 먼저 출연을 확정지은 박혁권은 평범한 가장이자 찌질한 회사원 나천일 역을 맡았다.

박혁권과 부부로 호흡을 맞출 박선영은 남편의 박봉, 사춘기 딸과의 갈등 속에서도 긍정적인 마인드를 잃지 않는 주부 맹라연 역할을 맡는다.
나천일과 맹라연의 외동딸이자 까칠하지만 미워할 수 없는 중2 나익희 역에는 김지민이 낙점됐다. 김지민은 MBC '운빨로맨스'에서 황정음의 동생 역할을 맡아 식물인간 연기를 펼친 바 있다.

박혁권의 회사 동료에는 개그맨 김기리가 출연해 처음으로 드라마에 도전한다. 또한 박희본과 인피니트 호야가 함께 호흡을 맞춘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