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 결혼했어요' 윤보미♥최태준, 소원권 놓고 농구 배틀…윤보미 압승

최종수정 2016.12.19 19:30 기사입력 2016.12.17 17:32

댓글쓰기

윤보미 최태준.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 캡쳐

윤보미 최태준.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우리 결혼했어요' 윤보미가 최태준과의 농구 대결에서 압승을 거뒀다.

17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최태준과 윤보미의 농구 데이트가 전파를 탔다.
이날 두 사람은 농구공을 들고 신혼집 앞 공원으로 향했다. 윤보미가 "덩크슛 할 줄 아냐"고 묻자 최태준은 "그냥 눈 감고 하지"라며 허세를 부렸다.

하지만 최태준은 덩크슛에 실패했고 윤보미는 자신이 직접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최태준은 윤보미의 다리를 안고 위로 올렸고 당황한 윤보미는 골대에 매달린 채 대롱거려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은 소원권을 걸고 3골 먼저 넣기 대결을 펼쳤다. 결과는 윤보미의 승리였다.
당황한 최태준은 "연습게임"이라고 소리치며 "골든골로 정하자"고 제안했고 윤보미는 쿨하게 받아들였다.

이번에도 윤보미가 먼저 골을 넣는 데 성공하면서 최태준은 1골도 넣지 못해 허탈한 모습을 보였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