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재계총수 청문회] 이재용 부회장 "전경련 활동 안하겠다"

최종수정 2016.12.06 11:27 기사입력 2016.12.06 11:26

댓글쓰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일 국회에서 열린 최순실 국정농단 진상규명' 국정조사 특별위원회(이하 국조특위)' 1차 청문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국회 방송 캡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6일 국회에서 열린 최순실 국정농단 진상규명' 국정조사 특별위원회(이하 국조특위)' 1차 청문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국회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6일 '최순실 국정농단 진상규명' 국정조사 특별위원회(이하 국조특위) 1차 청문회에 참석,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전경련 해체동의하나"하는 질문에 "해체 등 전경련 자체에 대해선 뭐라고 말씀드릴 자격이 없지만 개인적으로는 앞으로 전경련 활동을 하지 않겠다"고 답했다.

또 "전경련 자체에 대해선 (이 자리에) 선배 회장님들도 계시고 얘기 들어보니 전경련 많은 직원들도 계신 것 같아 제가 말할 사안이 아니다"고 말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