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의 어떤 것’ 김선혁 종영 소감 “출연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최종수정 2016.12.19 18:34 기사입력 2016.11.25 00:19

댓글쓰기

김선혁 / 사진=김선혁 트위터

김선혁 / 사진=김선혁 트위터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1%의 어떤 것’ 김선혁이 종영 소감을 밝혔다.

배우 김선혁은 24일 ‘1%의 어떤 것’ 종영에 아쉬운 소감을 전했다.
김선혁은 “‘1%의 어떤 것’에 출연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강철우 감독님 이하 모든 스태프, 배우 분들과 알게 되고 같이 일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고 시청자 여러분들께서 많이 사랑해주셔서 더욱 의미 깊고 즐거웠다”고 전했다.

이어 김선혁은 “이 드라마를 통해 새삼 배우가 얼마나 감사한 직업인지 깨닫게 됐다”며 “다음 작품이 무엇이 될지, 어떤 캐릭터를 맡게 될지 모르지만 늘 성실하게 그리고 묵묵히 해야 할 몫을 다해내는 배우로 시청자분들께 다시 찾아오겠다”고 말했다.

한편 드라맥스 리메이크 드라마 ‘1%의 어떤 것’은 24일 마지막 방송을 마쳤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