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시, 지인 폭행 시비 휘말려…소속사 “작은 언쟁에서 비롯된 오해”

최종수정 2016.12.19 18:17 기사입력 2016.11.18 07:53

댓글쓰기

사진=연합뉴스 제공

사진=연합뉴스 제공


[아시아경제 최지혜 인턴기자] 가수 제시가 폭행 시비에 휘말렸지만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17일 오후 제시는 래퍼 더블케이 신곡 뮤직비디오 촬영을 위해 서울 강남의 한 클럽을 방문했다. 이날 제시는 현장에서 알고 지내던 A씨와 우연히 만나 인사를 했는데, 이 과정에서 작은 언쟁이 벌어졌다. 이를 본 현장에 있던 클럽 직원이 경찰에 신고를 하면서 제시의 폭행 시비가 불거졌다.

제시 소속사 YMC 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랜만에 만난 지인 A씨와 커뮤니케이션이 안 돼 말싸움이 생겼는데 그 모습을 보고 오해해 신고한 것"이라며 "경찰에서도 두 사람이 화해한 것을 알고 바로 갔다"고 해명했다.

앞서 17일 한 언론매체는 제시가 강남구의 한 클럽에서 뮤직비디오 카메오 촬영을 하던 중 폭행 시비에 휘말렸다고 보도했다.

최지혜 인턴기자 cjh14011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