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병준 "제가 걸림돌 될 이유 없다…좋은 난로 나오면 화로는 없어지는 것"(상보)

최종수정 2016.11.07 10:06 기사입력 2016.11.07 10:04

댓글쓰기

김병준 "제가 걸림돌 될 이유 없다…좋은 난로 나오면 화로는 없어지는 것"(상보)
[아시아경제 조영주 기자] 김병준 국무총리 내정자는 7일 "여·야·청이 합의를 봐서 좋은 총리 후보가 나오면 저는 없어지는 것"이라며 "제가 걸림돌이 될 이유가 없다"고 밝혔다.

김 내정자는 이날 서울 종로구 금융감독원 연수원의 총리 내정자 사무실에 출근하면서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엄동설한에 작은 화로라도 태워볼까 하는 심정"이라며 "그렇지만 성능 좋은 난로가 나오면 화로는 없어지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내정자는 "그런데 추위가 강해진다. 그것을 몰랐던 사람도 아닌데 손난로라도 되고 싶은 심정을 어떻게 놓을 수 있느냐"면서 "작은 난로라도 돼서 어지러운 국정에 어떤 형태로든 조금의 기여를 하고 싶은 마음이 있다. 지금 물러날 수는 없다"고 전했다.

박근혜 대통령의 지난 4일 대국민담화 사과문에 대해서는 "좀 더 적극적인 내용이 들어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며 "책임총리 문제가 더 들어가고, 지명 과정에서 여러가지 있었던 일에 대해서 좀 더 명확하게 유감의 뜻이 담기면 좋겠다 했는데 그런 것이 없어서 왜 저게 빠졌을까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조영주 기자 yjch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