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룽투코리아, 테즈카프로덕션과 아톰·레오 IP 계약 체결

최종수정 2016.09.19 09:07 기사입력 2016.09.19 09: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룽투코리아 는 일본의 대표 만화 캐릭터 '아톰'으로 유명한 테즈카프로덕션사와 아톰, 레오에 대한 캐릭터 지식재산권 (Intellectual Property, IP)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룽투코리아는 자사가 서비스 할 예정인 모바일 게임에 우주소년 아톰과 밀림의 왕자 레오의 지식재산권을 사용하고 이를 국내 및 중화권 (중국, 대만, 홍콩, 마카오 등) 시장에 서비스 할 수 있게 됐다.
‘우주소년 아톰’은 일본 애니메이션의 거장으로 불리는 테즈카 오사무(1928~1989)가 탄생시킨 캐릭터로 1963년 방영된 TV 시리즈를 통해 인기를 끌었다.

테즈카프로덕션 마츠타니 타카유키 대표는 "이번 계약은 한국, 일본, 중국이 문화 콘텐츠로 교류하는 의미 있는 일"이라며 "모바일 게임으로 새로운 생명력을 얻게 될 ‘아톰’과 ‘레오’에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최성원 룽투코리아 사업총괄이사는 "이번 계약으로 1970년대 TV 방영으로 한국에서 큰 인기를 얻었던 ‘우주소년 아톰’과 ‘밀림의 왕자 레오’가 만화 캐릭터를 넘어 모바일 게임으로 재조명 받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