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성근로자 10명 가운데 4명 저임금"

최종수정 2016.09.18 08:41 기사입력 2016.09.18 08: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여성 근로자 10명 가운데 4명은 저임금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OECD에 따르면 2014년 여성 임금 근로자 중 임금 중위값의 3분의2 미만을 받는 비중은 37.8%로 OECD 비교 가능한 22개국 중 가장 높았다.

여성 저임금 근로자 비중은 2000년에 45.7%였지만 이후 서서히 떨어져 2011년부터 30%대를 기록중이다.

그러나 다른 국가와의 격차는 컸다. 2014년 기준으로 한국의 여성 저임금 근로자 비중은 OECD 국가 중 아일랜드(31.0%)보다 6.8%포인트 높았다.

미국은 29.54%, 영국 26.99%, 독일 25.94%, 일본 25.52%로 한국보다 8~12%포인트 낮았다.
여성 저임금 근로자 비율이 높아 남녀를 합친 한국의 전체 저임금 근로자 비중은 23.7%로 나타났다.
이 역시 아일랜드(25.1%), 미국(24.93%)에 이어 OECD 국가 중 세 번째로 높았다.

남성 저임금 근로자 비중은 15.4%로 중위권인 11위였다. 미국(21.27%), 영국(16.03%)이 한국보다 높았고 독일(14.3%)과는 비슷한 수준이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