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주 지진]카카오톡 마비 원인 '트래픽 폭증'…2시간만에 정상화

최종수정 2016.09.13 06:26 기사입력 2016.09.12 23:02

댓글쓰기

트래픽 폭증에 서버 오류 발생
지진 발생 2시간여만에 정상화


[경주 지진]카카오톡 마비 원인 '트래픽 폭증'…2시간만에 정상화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경주 지진 발생 이후 마비됐던 카카오톡이 2시간 만에 정상화됐다.
12일 오후 7시45분부터 9시52분까지 카카오톡 이용자들의 메시지 송수신이 폭주하면서 카카오톡 메시지 송·수신과 접속이 원활하지 않았다.

지진 발생 후 지인들의 안부를 묻는 연락 등으로 인해 트래픽이 폭증한 것이 서비스 마비 원인이었다고 카카오 측은 밝혔다. 오후 10시 현재 모바일과 PC 카카오톡 모두 정상적으로 작동되고 있다.

카카오 측은 "지진의 영향으로 네트워크 지연현상이 있었고 이어 트래픽이 폭증하면서 서버에 오류가 발생했다"며 "현재는 서비스가 정상화됐다. 불편을 드려 대단히 죄송하다"고 밝혔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