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국제강, 컬러강판 증설 완료…연산 10만t 확대

최종수정 2018.09.09 07:30 기사입력 2016.09.01 17:3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동국제강이 컬러강판 신시장 개척을 위한 추가 투자를 완료하고 상업생산에 돌입했다.

동국제강은 지난달 최종 테스트를 마치고 9월부터 본격 생산에 돌입했다고 1일 밝혔다. 동국제강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부산공장에 총 250억원을 투자해 연산 10만t 생산능력의 컬러강판 생산라인을 증설해왔다. 이로써 동국제강 부산공장은 기존 65만t에서 75만t으로 생산능력이 확대돼 세계 최대 능력의 단일 컬러강판 공장으로 거듭났다.
동국제강 관계자는 "이번 투자로 국내외 8만t 이상의 신규 시장 및 수요 창출의 기반을 확보해 부산공장 컬러제품의 수주 정체를 해소하고 수익 최적화가 가능한 이상적인 포트폴리오를 완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투자를 통해 후물(철 및 비철제품) 두께 3mm, 광폭 1600mm 규격의 건축 내외장재용 컬러강판제품을 생산할 수 있게 됐다. 고층건물에 쓰이는 내외장재는 구조강도를 충족시켜야 하기 때문에 3mm 이상의 두께를 필요로 하는데 기존 컬러강판 제품으로는 기준에 맞지 않아 활용이 어려웠다. 동국제강 관계자는 "이번 제품을 통해 고층 건물을 비롯한 다양한 건축물에 제약 없이 제품 공급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