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능률협회인증원 국내 에너지경영 100대 우수기업 발표

최종수정 2016.07.27 11:32 기사입력 2016.07.27 11:32

댓글쓰기

한국능률협회

한국능률협회


한국능률협회인증원(KMAR)은 재무공시정보 기준 국내 매출액 500억원 이상 종업원 300인 이상 1,456사를 대상으로 공개된 데이터를 조사한 결과 한화테크원, 한국남부발전, 롯데건설, 팜한농 등 102사가 ‘에너지가능경영 우수기업’으로 조사됐다고 7월 26일 발표했다.

전체 2016년 국내 100대 에너지경영 우수기업 리스트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본 조사는 전문가나 기업담당자들의 설문에 의하지 않고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 국가 온실가스종합정보센터 등 외부 공개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상위 100위 이내 Top 102사(7.0%, 이하 Top 100사로 표현)와 100위 이하 1,355사(93.0%, 이하 일반기업으로 표현)를 직접 비교하여 분석한 점이 특징이다.
본 모델은 공개데이터의 한계로 평가항목 수가 적어 기업 에너지경영 수준을 충분히 반영할 수는 없었으나 비교적 정확하게 데이터를 수집할 수 있고 실직적인 에너지경영 성과를 측정한다는 장점을 가진다. 또한 기업담당자들의 설문 응답에 의존하는 기존 평가방식이 아닌 외부 공개 데이터를 바탕으로 국내 대표기업들의 에너지경영에 대한 사전조사(Simplified Issue Survey)로써 의미가 있다.

조사영역은 크게 2파트로써, 조직 내부에서 경영테마를 추진하기 위한 체계인 전략/시스템(에너지경영방침 또는 로드맵)과, 그 결과로써 에너지경영 활동성과(직전 3년 평균대비 2015년 에너지 절감률, 직전 3년 평균대비 2015년 온실가스 감축률, 에너지 원단위 효율개선율)로 구성됐다.

2016년 조사결과에서 발견된 시사점은 다음과 같다.
첫 번째, Top 100사의 76.5%가 에너지경영 중장기 전략/방침이 있는 반면, 일반기업은 44.6%만이 에너지경영 중장기 전략/방침이 있었다.

조직이 에너지경영을 추진하려면 에너지경영 전략/시스템이 필수적이다. 중장기 전략/방침을 수립하고 있는 Top 100사는 경영진의 명확한 목표와 확고한 의지를 통해 전략적 에너지경영을 추진하는 반면, 일반기업은 적극적인 당위성을 갖지 못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두 번째, Top 100사 90.2%가 에너지를 절감한 반면 일반기업은 6.4%만이 에너지를 절감하였다.

46.1%가 15% 이상의 에너지 절감율을 기록하는 등 Top 100사 대부분은 에너지절감 성과를 거두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일반기업은 6.4%만이 에너지 절감을 실현하였다. 이는 경영진의 명확한 목표와 확고한 의지를 통해 전략적으로 에너지경영 활동을 추진하는 TOP 100사와 그렇지 못한 일반기업의 추진 동력에 기인한 것으로 추정된다.

세 번째, Top 100사는 99%가 온실가스 배출량을 감축한 반면, 일반기업은 7.1%만이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성과를 거두었다.

TOP 100사는 59.8%가 15%이상, 23.5%가 9~14% 이상의 온실가스 배출을 감축하는 등 99%가 온실가스 배출량을 감축하였다. 반면 일반기업은 7.1%만이 온실가스 배출을 감축하여 에너지 절감율과 비슷한 양상을 보였다. 이는 배출원 별 차이가 있겠으나 국내 사업장에서 배출되는 온실가스 대부분이 에너지 사용에 기인한 것이라는 것을 간접적으로 보여준다.

네 번째, Top 100사는 에너지 원단위 효율개선 성과도 일반기업보다 우수했다. Top 100사는 45.1%가 15%이상의 효율 개선성과를 거두는 등 75.5%가 에너지 원단위 효율개선 성과를 거두었다. 반면, 일반기업은 8.1%만이 에너지 효율 개선성과를 거두었다. 에너지 원단위 효율개선율은 매출액 당 에너지사용량을 의미하는 개념으로 제품이나 서비스의 생산이 감소하여 에너지 사용이 줄어들 수 있는 특수한 경우를 파악할 수 있는 지표이다. 이를 통해 위에서 살펴 본 에너지 절감성과와 온실가스 감축성과를 거둔 TOP 100사의 에너지경영 성과가 단순히 경기불황으로 인한 성과가 아님을 확인할 수 있었다.

KMAR은 조사된 100대 에너지경영 우수기업에 대하여 “제 15회 Global Standard Management Awards 에너지경영대상”에 응모할 경우 1단계 공적서 심사를 면제하는 혜택을 부여 할 계획이며, 한국환경경영학회와 한국산업경영시스템학회 교수진으로 구성된 전문가 2차평가를 거쳐 11월 2일 시상식에서 결과를 최종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김정혁 기자 mail0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