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 아반떼, 美 IIHS서 최고 등급 획득…안전성 입증

최종수정 2016.07.27 07:51 기사입력 2016.07.27 07:51

댓글쓰기

현대차 신형 아반떼

현대차 신형 아반떼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현대자동차 아반떼(현지명 엘란트라)가 미국에서 최고의 안전성을 입증받았다.

27일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에 따르면 차량 충돌 시험 결과 아반떼가 가장 높은 등급인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를 획득했다.
2017년형 아반떼는 ▲전면 충돌 ▲측면 충돌 ▲지붕 강성 ▲머리지지대 및 좌석 안전 ▲스몰 오버랩 등 5개 충돌안전 항목 평가에서 우수 평가를 받았다. 이어 전방 충돌 회피 장치 평가에서도 '최우수' 평가를 받아 IIHS가 최고의 안전 차량에만 부여하는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를 획득했다.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는 5개 충돌안전 평가에서 모두 우수를 획득하고 전방 충돌회피 평가에서는 우수 또는 최우수 이상 등급을 획득한 차량에 한해 주어진다.

특히 신형 아반떼는 이전 모델에 비해 스몰 오버랩 테스트에서 확연히 개선된 모습을 보여줬다. 이전 모델의 경우 충돌시 내부 침범 정도가 9인치였으나 신형 아반떼의 경우 2인치에 그쳤다.

앞서 지난주에는 기아차의 쏘렌토가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를 획득한 바 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