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 전남신용보증재단에 11억1천8백만원 출연

최종수정 2016.07.26 15:18 기사입력 2016.07.26 15:18

댓글쓰기

NH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   전남신용보증재단에 11억1천8백만원 출연

"전남신용보증재단과 소상공인 금융지원 협약식 체결"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NH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본부장 이 인기)는 26일 지역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전남신용보증재단(이사장 이계연, 이하 전남신보)과 전남 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식을 갖고 이를 위해 11억1천8백만원의 기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농협은행 전남본부와 전남신보는 자금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확대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금융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더욱 충실히 수행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는 15년도 출연액 5억1천만원 대비 6억원이 증가한 규모로 이는 도내 금융기관 중 가장 많은 규모이며, 전남 도내 소상공인에 대한금융지원을 더욱 확대할 수 있게 되었다.

농협은행은 전남신용보증재단과 함께 '전라남도 소상공인 창업자금', '수출기업 특례보증' 등을 저리로 지원하고 있으며 특히, 조선업 경기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암군 소재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조선업 구조조정 특례보증'을 지원하고 있다.
농협은행 이인기 본부장은 “앞으로도 전남신용보증재단과 협력을더욱 강화, 도내 성장 유망 중소기업을 적극 발굴해 지원하겠다”며 “특히 소기업?소상공인의 자립경영과 생활안정을 위해 저금리대출을 지원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실질적인 도움울 주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