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홈플러스, 호주 빈야드 와인 2종 추가로 선보여

최종수정 2016.07.17 10:54 기사입력 2016.07.17 10:54

댓글쓰기

17일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모델이 호주 ‘빈야드’ 와인을 선보이고 있다.

17일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모델이 호주 ‘빈야드’ 와인을 선보이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홈플러스는 2014년 호주 와인 빈야드 3종을 출시한데 이어, 멜롯과 소비뇽세미용 2종을 추가로 출시했다. 호주 최대 와인 유통사 아콜레이드와 홈플러스가 합작해 출시한 빈야드는 현재 총 5종으로, 1만원 대 이하의 가성비 높은 데일리 와인이다.

빈야드 멜롯은 잘 익은 자두, 블랙체리에 과일향이 풍부한 레드와인이며, 빈야드 소비뇽세미용은 사과와 열대과일 풍미가 좋은 화이트 와인이다. 가격은 각 5900원.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