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화진, 日전기차 시장 진출…닛산 전기차 내장재 수주

최종수정 2016.07.11 14:20 기사입력 2016.07.11 14: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화진 은 11일 일본 자동차 제조 전문업체 닛산(NISSAN)에서 준비 중인 소형 전기차에 조수석 앞 데쉬보드에 포함되는 내장재 아이템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화진은 초도 수주 물량 매출을 약 4억원 가량으로 예상하고 있다. 화진이 수주한 내장재 부품이 포함되는 전기차량은 연간 약 8만여대까지 생산될 계획이다.

화진 관계자는 "스마트카 관련 시장이 급속도로 성장하게 될 것을 예측하고, 이와 관련한 내장재 부품들의 선진화 대비는 지속적으로 신경써왔다"며 "이번 첫 수주를 바탕으로 현재 조율 중인 추가계약 건들에 대해서도 순차적으로 좋은 결과가 있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화진은 우드그레인 공법과 IPE(Ion Plasma Evaporation) 공법을 이용한 자동차 내장재와 스티어링 휠, 가전제품 등의 표면처리 전문기업이다. 현대, 기아, 쌍용 등 국내 주요 완성차 기업을 거래처로 확보하고 있으며 해외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에도 자동차용 우드그레인 내장재 등의 공급해오고 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