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지원 "돌고돌아 김해 확장…갈등·진통 유발 정부책임 커"

최종수정 2016.06.21 15:40 기사입력 2016.06.21 15:40

댓글쓰기

박지원 "돌고돌아 김해 확장…갈등·진통 유발 정부책임 커"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21일 정부가 남부권신공항 신설대신 김해공항을 확장키로 한 것과 관련해 "신공항 결정까지 이렇게 큰 갈등과 진통을 유발한 정부의 책임이 매우 크다"며 "신공항 용역과정 및 정부의 정책결정에 대한 문제점에 대해서는 추후 국회 차원에서 되짚어 볼 것"이라고 말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경북, 경남 밀양 주민 및 부산·경남 주민 여러분의 상실감에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원내대표는 우선 "10년 동안 갈등만 유발하다 돌고돌아 김해공항 확장으로 결정됐다"며 "작년 해당 지역 5개 광역자치단체장들은 신공항 선정과 관련해 정부의 용역겨로가에 맡기겠다는 합의를 한 바 있지만, 그럼에도 이렇게 큰 갈등·진통을 유발한 정부의 책임이 크다"고 지적했다.

이어 박 원내대표는 "그러나 이제는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전진해야 한다"며 "아무것도 결정하지 못해 아무도 만족시키지 못한 무능한 정부는 이제라도 지역주민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주고 갈등을 치유할 특단의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