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어르신 가죽공예 교육지원 'JW희망공작소' 운영

최종수정 2016.06.21 14:44 기사입력 2016.06.21 14:4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JW그룹의 공익재단인 중외학술복지재단(이사장 이종호 JW그룹 명예회장)은 우면종합사회복지관과 공동으로 'JW그룹과 함께하는 희망공작소(JW희망공작소)를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JW희망공작소는 지역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가죽을 활용한 교육을 진행해 참가자들이 직접 필통과 지갑 등 가죽소품을 만들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중외학술복지재단은 향후 3년 동안 지속적인 교육을 통해 어르신들이 주문제작은 물론 판매, 창업까지 할 수 있도록 지원해나갈 예정이다.

권윤희 중외학술복지재단 사무국장은 “JW희망공작소는 어르신들의 삶에 활력과 자신감을 불어넣고 세상과 교류의 장을 제공하고자 한다”며 “향후 가죽공예 핸드메이드 제품을 전문적으로 제작·판매하는 사회적 기업 설립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중외학술복지재단은 2003년부터 중증장애인들로 구성된 홀트 장애인합창단 '영혼의 소리로'를 13년째 후원하고, 2011년부터 매년 장애인 작가들을 대상으로 한 ‘JW 아트 어워드(JW Art Award)’를 개최하고 있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