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H-LG전자, '스마트에너지 분야 기술교류' MOU 체결

최종수정 2016.06.21 09:48 기사입력 2016.06.21 09:48

댓글쓰기

LH와 LG전자는 20일 LH 경기지역본부 사옥에서 '전력수요를 조절하는 스마트에너지 아파트 구축 기술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박상우 LH 사장(왼쪽)과 이상봉 LG전자 사장(B2B부문장)이 협약식에 서명한 후 악수하고 있다.(제공: LH)

LH와 LG전자는 20일 LH 경기지역본부 사옥에서 '전력수요를 조절하는 스마트에너지 아파트 구축 기술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박상우 LH 사장(왼쪽)과 이상봉 LG전자 사장(B2B부문장)이 협약식에 서명한 후 악수하고 있다.(제공: LH)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0일 LH 경기지역본부 사옥에서 '전력수요를 조절하는 스마트에너지 아파트 구축 기술교류'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LH는 공동주택 건축·관리 분야에서 쌓은 경험과 노하우를 LG전자의 통합 에너지솔루션 역량과 결합해 에너지 자립형 공동주택 구현을 위한 스마트에너지 실증 모델과 지속가능한 공동주택 운영 사업모델 개발에 협력하기로 했다.
LH는 공동주택 내 최적의 위치와 공간에 기존 비상발전기를 대체하는 에너지저장장치(ESS) 장비를 설치해 건설 공사비를 절감하고 입주자의 전기요금 부담을 줄이는 동시에 설계·관리방법 고도화를 통해 스마트에너지 분야 시장창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LG전자는 태양광 등 분산발전 설비, ESS, 에너지관리시스템(EMS) 등 종합 에너지솔루션 기술과 제품을 LH 아파트 단지에 실증 적용해 공동주택 에너지 사용실태의 빅데이터 구축과 분석으로 최적의 발전·저장용량을 확인할 계획이다.

조성학 LH 공공주택본부장은 "스마트그리드 시대에 대응한 EMS, ESS의 설치·운영·관리 역량이 필요하다"면서 "이를 바탕으로 지속가능한 도시·주택건설 능력을 축적해나가면 향후 인도, 동남아시아 등 신흥 도시의 전력부족과 잦은 정전에도 효율적으로 대응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봉 LG전자 사장(B2B부문장 겸 에너지사업센터장)은 "공동주택 스마트 에너지 분야는 다양한 에너지관련 기술이 집약돼 그 가능성을 주목 받는 시장"이라며 "이번 MOU를 계기로 글로벌 에너지시장 선점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고 에너지 신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