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전국 중독 및 정신보건기관 실무자 워크숍 개최

최종수정 2016.06.21 00:37 기사입력 2016.06.21 00:37

댓글쓰기

" 22일 5·18교육관"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는 오는 22일 5·18교육관에서 ‘반복적 자해 및 충동성을 보이는 경계성 성격장애’를 주제로 전국 중독 및 정신보건기관 실무자 역량강화 워크숍을 개최한다.

이번 교육은 광주정신보건사업지원단, 광주북구중독관리센터, 광주광역정신건강증진센터가 공동 주관하며, 전남대학교병원 김성완 교수 등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4명이 참여해 ▲경계성 성격장애의 개념과 정의 ▲동반 정신질환과 병리 ▲경계성 성격장애의 이해와 면담방법 ▲경계성 성격장애 청소년의 사례관리 등을 주제로 진행된다.
경계성 성격장애 환자의 경우 약물남용, 자살시도, 도벽, 낭비, 도박 등의 문제가 자주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 인해 지역정신보건기관 실무자들이 개입하거나 관리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김성완 교수는 “자살충동과 우울증 등이 잘 발생하는 경계성 성격의 대상자를 잘 이해하는 것은 중독자의 자살상담과 사례관리에 있어 매우 중요한 부분이다”고 말했다.

정순복 시 건강정책과장은 “최근 정신건강에 대한 관심과 이슈가 급증하고 있다”며 “이번 워크숍을 통해 경계성 성격장애 환자의 이해, 진단, 상담, 사례관리 등에 대한 체계적인 접근으로 치료 접근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