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강 조망 역세권'…대림산업, '아크로 리버하임' 7월 분양

최종수정 2016.06.13 17:13 기사입력 2016.06.13 17:13

댓글쓰기

대림산업의 '아크로 리버하임' 투시도.

대림산업의 '아크로 리버하임' 투시도.


[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대림산업은 서울시 동작구 흑석동 158번지 일대(흑석뉴타운 7구역)에 '아크로 리버하임'을 7월에 분양할 예정이다.

아크로 리버하임은 지하 3층~지상 28층, 20개동, 총 1073가구로 구성된다. 이 중 405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전용 면적별 일반 분양 가구수는 ▲59㎡ 60가구 ▲72㎡ 25가구 ▲84㎡ 275가구 ▲84㎡(테라스) 45가구이다. 실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주택형 위주로 구성되었으며 일부 저층 가구에는 테라스 설계가 접목된다.

아크로 리버하임은 한강과 인접한 아파트로 일부 가구에서 한강 조망이 가능하다. 여의도와 강남 일대로 이어지는 9호선 역세권에 위치해 있다.

흑석뉴타운은 동작구 흑석동 일대 89만 4933㎡를 재개발하는 사업이다. 2025년까지 1만2000여 구의 대규모 주거 타운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주변 지역 개발 호재도 풍부하고 노량진 재정비촉진지구가 가까이에 있어 반사 이익이 기대된다"며 "올해 강남권 재건축·재개발 사업이 본격화되면서 강남 생활권을 공유하는 인접지역인 흑석뉴타운으로 이주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아크로 리버하임은 지하철 9호선 흑석역이 도보권에 위치해 신논현역과 여의도 등 중심 업무 중심지구로 편리하게 출·퇴근할 수 있다. 고속터미널역과 김포공항역 등 주요 교통거점에 환승 없이 도착할 수 있다. 또 단지 인근에 위치한 한강대교를 통해 용산과 서울역, 광화문 일대로 빠르게 진입할 수 있다. 올림픽대로 이용하면 좌측으로는 여의도, 우측으로는 강남 전역으로 이동할 수 있다.

아크로 리버하임은 단지가 한강변에 조성되며 일부 가구에서는 한강 조망이 가능하다. 탁 트인 조망권을 확보하기 위해 철재 대신 유리로 난간을 만든 유리난간일체형 창호를 적용했다. 인근에 효사정 공원을 비롯해 노들섬과 노들나루 공원, 사육신 공원이 있다. 차로 10분 내외의 거리에 143만㎡ 대규모 국립 공원인 국립서울현충원과 여의도 한강공원이 자리 잡고 있다.

단지 인근에 중앙대학교가 위치해 있으며 중앙사대부속초·중학교, 흑석초등학교 등이 가깝다. 노량진 학원가도 버스로 3정거장 거리에 위치해 있다. 또 한강대교를 건너면 바로 용산으로 이어져 아이파크몰 쇼핑센터와 이마트 용산점, CGV 용산 등 쇼핑 문화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아크로 리버하임은 차별화된 설계와 커뮤니티 시설을 선보인다. 스마트폰을 이용해 집안의 주요 설비를 조정할 수 있는 '스마트홈 시스템'이 적용된다. 이를 이용해 원격으로 방문자 확인하고 공동현관 문을 열 수 있으며, 조명과 난방, 가스 등을 제어할 수 있다. 복도와 현관 등 일부에만 적용되었던 LED 조명도 거실과 주방으로 확대해 전기 사용량을 줄였다. 또 대림산업이 특허를 낸 '공기청정 환기시스템'도 도입된다. 이 시스템은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날 외부의 오염된 공기를 차단하고, 고성능 헤파필터로 실내 공기를 정화시켜 별도의 공기청정기 없이도 쾌적한 실내환경을 유지시킨다.

커뮤니티 시설로는 실내골프연습장과 스크린골프, 피트니스, 가족운동실 등의 다양한 실내운동시설이 조성된다. 샤워실 내부에는 건식사우나가 설치된다. 또 청소년들의 학습을 도와줄 독서실과 입주민들의 친목도모와 휴식공간이 될 라운지 카페도 조성된다. 외부손님이 방문했거나 가족행사 시 다용도로 활용할 수 있는 게스트하우스도 들어설 계획이다.

아크로 리버하임은 견본주택 개관에 앞서 분양홍보관을 운영하고 있다. 분양홍보관은 현장 부지인 흑석동 143-1번지(지하철 9호선 흑석역 4번 출구 200M 앞)에 위치하고 있다. 현장전망과 분양상담이 가능하다. 견본주택은 다음 달에 현장 부지인 서울시 동작구 흑석동 125-1 번지에 문을 열 예정이다. 입주 예정 시기는 2018년 11월이다.
대림산업의 '아크로 리버하임' 위치도.

대림산업의 '아크로 리버하임' 위치도.




주상돈 기자 d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