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70조매출 '판교밸리' 입주 43개사 채용박람회 연다

최종수정 2016.06.13 09:39 기사입력 2016.06.13 09: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 성남 판교테크노밸리에 입주한 ㈜한글과 컴퓨터, 코스맥스 등 43개사가 참가하는 채용박람회가 오는 15일 열린다.

경기과학기술진흥원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2016 판교테크노밸리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채용박람회에는 판교테크노밸리 입주기업 ITㆍBTㆍCT 기업 43개사가 참여한다. 총 모집 인원은 230여명이다. 판교테크노밸리 채용박람회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린다.

판교테크노밸리 전경

판교테크노밸리 전경


참가기업은 ▲국내 1세대 소프트웨어 기업인 ㈜한글과 컴퓨터 등 ICT기업 35개사 ▲국내 대표 화장품 제조사인 코스맥스 등 BT기업 7개사 ▲메카트로닉스 기업인 ㈜아이디스 ▲디자인 전문기업인 ㈜이노디자인 등이다.

이날 참가 기업들은 개별 채용부스를 설치해 구직자들과 1대1 채용 면접과 상담(멘토링)을 진행한다.
경기과기원은 분야별 취업컨설팅 코너, 취업선배 개발자의 취업 성공담 및 멘토링 부스, 인적성 검사(NCS 직업 기초능력, 성격 요인검사), 이력서 사진촬영, 메이크업 컨설팅 등 구직자들을 위한 부대행사도 마련한다. 1층 기가홀에서는 인사담당자를 위한 ㈜마이다스아이티의 첨단 인사시스템 특별강연과 기업들이 자신의 회사를 홍보하는 특별무대도 동시에 진행된다.

행사참가를 희망하는 구직자는 이력서나 자기소개서를 가지고 행사장을 방문하면 당일 면접이 가능하다. 채용박람회 홈페이지(www. panjob.net)에서 구인기업 채용정보를 미리 확인할 수 있다.

지난해 10월 개최된 '판교 입주기업 통합 채용박람회'에는 2500여명의 구직자가 찾아 1500여명이 면접에 참가, 100여명이 현장 채용됐다.

한정길 도 과학기술과장은 "이번 박람회가 판교테크노밸리 청년 일자리 창출과 중견ㆍ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의 연구개발(R&D) 인력 확보를 위한 기회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판교테크노밸리는 2015년 말 기준 1121개사가 입주하고 있으며, 전체 근로자 7만2820명 중 연구 인력이 45.3%에 달하는 첨단혁신클러스터 단지로 자리매김했다. 판교테크노밸리의 지난해 매출액은 70조2778억 원으로 경기도 지역총생산의 22.4%를 기록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