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원시 주민참여예산委 '지방재정개편' 철회 성명

최종수정 2016.05.17 14:17 기사입력 2016.05.17 14:17

댓글쓰기

수원시 주민참여예산위원회가 정부의 지방재정개편안 철회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수원시 주민참여예산위원회가 정부의 지방재정개편안 철회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 수원시 주민참여예산위원회(위원장 주영훈)는 17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지방재정제도 개편안의 즉각적인 중단과 철회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위원회는 "6년차를 맞은 주민참여예산제도가 다양한 정책분야에서 685건, 636억원의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내면서 많은 시민의 참여와 논의를 이끌어 내고 있는데 정부가 그간의 노력을 물거품으로 만들고 있다"며 강력 반발했다.

특히 "지자체 간 재정격차를 줄인다는 명목아래 1800억원의 세수가 손실돼 시민 제안 주민참여 사업의 예산이 대폭 축소되거나 전혀 반영되지 못하는 등 주민참여예산제도의 운영이 존폐위기에 봉착하게 됐다"고 주장했다.

위원회는 아울러 "지방재정제도 개편안이 철회될 때까지 오프라인 시민서명운동 전개, SNS(사회적관계망)를 통한 온라인 릴레이 시위, 시민 홍보, 가두 1인 시위 등 다양한 온ㆍ오프라인 시위와 함께 인근 지자체의 주민참여예산 위원회와 연계해 끝까지 투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위원 30여명은 인계동 홈플러스와 갤러리아백화점, 나혜석거리를 돌며 시민들에게 전단을 배포하고 지방재정개편안 철회에 동참해 줄 것을 호소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