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한진해운 경영권 포기…채권단 자율협약에 맡기기로

최종수정 2016.04.22 16:25 기사입력 2016.04.22 16:25

댓글쓰기

조양호 한진해운 회장

조양호 한진해운 회장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한진해운의 경영권을 포기하고 채권단 자율협약에 맡기기로 결정했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이날 열린 한진해운 이사회에서 조 회장은 경영권을 포기하고 회사를 채권단 자율협약에 맡기기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감자도 추진하기로 했다.

해운업 침체와 고가의 용선료 등에 따른 운영상 어려움을 겪었던 한진해운은 그동안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1조7000억원 규모의 전용선 사업부문을 매각하고 유상증자도 단행했지만 부채 규모가 5조6000억원에 달한 상황으로 정상화가 어려웠다.

앞서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은 지난달말 조 회장을 만나 자율협약을 권고했고, 유일호 경제부총리도 최근 잇따라 "기업 구조조정을 좀 더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며 압박을 가해왔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