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부겸 “대권 도전, 준비 안돼… 떠다니는 정치 하고 싶지 않아”

최종수정 2016.04.14 17:20 기사입력 2016.04.14 17:20

댓글쓰기

김부겸 당선인. 사진=아시아경제 DB

김부겸 당선인. 사진=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김부겸 더민주 당선인이 대권 도전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김 당선인은 14일 선거사무소에서 기자들과 만나 “지역 주민은 제가 대구에 뿌리내리고 책임지고 실적을 내는 모습을 바라시는 것 같다”며 “대권 도전보다 지역에 뿌리내리는 게 우선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호사가들이 대권 얘기를 하지만 저 자신이 준비가 안 된 상태에서 뿌리 없이 부유하는 정치는 하고 싶지 않다”며 당장은 대권 문제와 거리를 두겠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앞으로 당내 역할과 관련해서는 “당 사정을 정확히 모르기 때문에 당권 도전 등을 섣불리 말할 상황이 아니다”라면서 “정치 일정상 다가올 수 있지만 지금은 얘기할 때가 아니다”라고 밝혔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