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 봄기운과 함께 죽순도 ‘쑥쑥’

최종수정 2016.04.26 15:45 기사입력 2016.04.14 13:49

댓글쓰기

[포토] 봄기운과 함께 죽순도 ‘쑥쑥’

[아시아경제 문승용] 올해 날씨가 따뜻해 죽순이 나오는 시기가 예년보다 15∼20일 빨라졌다.

만성리 대숲에서 촉촉한 봄비에 땅을 뚫고 올라온 죽순이 여기저기서 고개를 내밀고 있다.

한 달을 초순·중순·하순으로 열흘씩 묶어 순(旬)으로 표시하는데 대나무순을 죽순(竹筍)이라 하는 것은 싹이 나와서 열흘(순)이면 대나무로 자라기 때문에 빨리 서둘지 않으면 못 먹게 된다고 해 붙여진 이름이라고 한다.

죽순이 하루에 120㎝씩 자라는 놀라운 성장 속도를 표현한 이름이다.
문승용 기자 msynews@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