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대문구 구인업체발굴단 운영 일자리 찾아낸다

최종수정 2016.04.05 16:03 기사입력 2016.04.05 16:03

댓글쓰기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인력, 지역내 업체 직접 찾아가 구인의사 확인…일자리 미스매치 해소 기대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6월까지 숨은 일자리 발굴을 위해 ‘구인업체 발굴단’을 운영한다.

구인업체 발굴단은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인력 2명으로 구성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발굴단은 각자 권역을 나눠 활동을 펼치며 동대문구 상공회의소 회원 업체를 직접 찾아가 구인의사를 확인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구는 2300개 업체를 방문해 구인의사를 확인, 채용을 독려할 계획이다.

또 구인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구인조건에 맞는 구직자와의 만남도 주선하고 면접장소도 제공할 예정이다.
구인업체 발굴단 사업을 통해 유동적인 구인 현황을 직접 파악할 수 있어 숨겨진 일자리를 효율적으로 찾아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구는 기업체를 현장 방문하면서 각종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관내 업체와 긴밀한 유대관계를 형성하고 소통하는 열린 행정을 펼칠 계획이다.

동대문구 관계자는 “앞으로 지속적이고 생산성 있는 사업발굴 및 지역 특화자원을 활용한 일자리창출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