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민주 중진 "통 크고 현실적인 야권연대 추진해야"

최종수정 2016.03.18 10:30 기사입력 2016.03.18 10: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더불어민주당 중진의원들이 18일 야권 연대를 촉구하고 나섰다. 더민주 중진의원들은 당에 통 크고 현실적인 연대를 추진해야 한다며 수도권을 중심으로 연대 노력을 우선하되 그 폭을 넓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병석·원혜영·유인태·이석현·정세균·추미애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지금은 총선승리와 정권교체라는 공동의 지상과제를 위해 대승적 동의와 협력을 만들어 낼 때"라며 "이를 위해 제1야당인 더민주는 다른 야당의 내부적 상황과 인식을 존중하면서 통 크고 현실적인 연대의 방식을 추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들은 "시간이 많지 않다"며 "현실적으로 가능성이 높은 지점부터 시작해야 한다. 비호남 특히 수도권을 중심으로, 가능한 정당과의 연대 노력을 우선하여 야권연대에 대한 국민적 열망에 부응하면서 그 폭을 넓혀 나가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들은 "연대는 국민의 뜻"이라며 "분열과 반목은 박근혜정권이 바라는 바"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분열에 따른 패배의 책임은 야권 전체의 것일 뿐, 역사는 책임의 크고 작음에 구분하지 않는다. 함께 승리할 것인가, 공멸할 것인가 둘 중 하나 외에 다른 가능성은 없다"고 주장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