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기네스와 함께 아일랜드 문화 즐기세요

최종수정 2016.03.16 10:36 기사입력 2016.03.16 10:36

댓글쓰기

15일 남산 그랜드 하얏트호텔에서 열린 아일랜드 최대 축제 ‘성패트릭데이’ 기념 행사에서 앙엘 오도노휴 주한아일랜드대사와 데이비드 머피 부대사가 아일랜드를 대표하는 맥주 ‘기네스’를 들고 활짝 웃고 있다.

15일 남산 그랜드 하얏트호텔에서 열린 아일랜드 최대 축제 ‘성패트릭데이’ 기념 행사에서 앙엘 오도노휴 주한아일랜드대사와 데이비드 머피 부대사가 아일랜드를 대표하는 맥주 ‘기네스’를 들고 활짝 웃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5세기경 아일랜드에 복음을 전파한 성패트릭을 기리기 위해 시작된 성패트릭 데이는 매년 3월17일 전세계를 초록빛으로 물들이며 ‘자유’와 ‘평화’를 갈망하는 이들의 축제로 널리 알려져있다.

한국은 2001년부터 한국 아이리시 협회 주최로 성패트릭데이 행사를 펼쳐 왔으며 항상 기네스 맥주가 함께 해 왔다. 올해에도 19일 오후 1시부터 신도림 디큐브 시티에서 진행되는 아이리쉬 협회 공식 행사를 포함해, 아이리시 펍과 호텔 등에서 다양한 프로모션 행사가 진행된다.

세계 최대의 프리미엄 주류 회사 디아지오가 판매하는 기네스(www.guinness.co.kr)는 크림색 거품이 일품인 정통 스타우트맥주로 성패트릭데이와 함께 아일랜드를 대표하는 브랜드다.

013년 국가고객만족도지수(NCSI) 맥주부문에서 국내외 브랜드들을 누르고 수입 맥주 최초로 1위에 등극하기도 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