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관광공사 마이스산업 유치지원 팔걷어

최종수정 2016.02.25 15:09 기사입력 2016.02.25 15:09

댓글쓰기

홍승표 경기관광공사 사장

홍승표 경기관광공사 사장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관광공사가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마이스(MICE)산업 활성화를 위해 '2016년 경기도 MICE 유치ㆍ개최 지원사업'을 시작한다.

경기관광공사는 이번 사업을 통해 도내 유치 추진 중인 신규 마이스 행사를 지원하고, 도내 유치가 확정된 행사의 개최 및 해외 홍보활동을 돕는다.
또 수원, 고양, 김포, 양평 등 도내 시ㆍ군과의 예산매칭을 통해 8억원의 마이스 지원 예산도 확보했다.

특히 올해는 마이스 지원기준을 완화해 행사기간 1일 이상, 외국인 참가자 10명 이상이면 지원이 가능하도록 했다. 개최 지원비는 해당 지역에서 70%이상 의무 사용하는 조건을 추가하고, 지역공헌프로그램(CSR) 제공 및 재래시장 방문 시 가점을 부여하기로 했다.

경기관광공사는 앞서 지난해 마이스 인력 양성 및 산업육성 공감대 확산을 위한 간담회 개최하고 시ㆍ군별 맞춤형 컨설팅을 위한 마이스 전문가 협의체를 출범했다.
또 도내 시ㆍ군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수원시와 '중국 요우커 미건의료기 우수고객행사'를 통해 3000명의 관광객을 유치한 데 이어 안산시와 '2017 생태관광 및 지속가능관광 국제 컨퍼런스(ESTC)' 유치라는 큰 성과를 거뒀다.

경기관광공사는 올해 지원사업 신청을 3월11일까지 받는다. 신청은 우편접수나 이메일(gmice@gto.or.kr)을 통해 가능하다. 자세한 지원기준은 경기마이스뷰로 홈페이지(www.gmice.or.kr)를 참조하면 된다.

경기마이스뷰로 이동렬 단장은 "도내 시ㆍ군 마이스 산업 육성은 경기도의 중장기 마이스 산업 발전의 핵심"이라며 "올해 시ㆍ군별 마이스 컨설팅을 시작으로 경기도형 마이스 모델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