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현대로템·철도硏, 3조원짜리 터키 고속철수주전 '맞손'

최종수정 2016.02.17 09:48 기사입력 2016.02.17 09: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경호 기자] 현대로템 은 철도기술연구원과 터키 고속철 사업의 성공적 수주 및 수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올해 하반기 발주가 예상되는 터키 고속철 사업의 수주를 위한 것이다. 현대로템과 철도기술연구원은 터키 고속철 사업 수주를 위해 입찰제안서 작성 단계부터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터키는 앙카라∼시바스, 앙카라∼이즈미르를 연결하는 총 1천77km 구간의 고속철 노선을 건설 중이다. 터키 철도청은 하반기에 이들 노선에 투입될 고속철 640량에 대한 입찰공고를 낼 것으로 전해졌다. 사업 규모는 3조원에 이른다. 터키는 2023년 공화국 설립 100주년을 앞두고 선진국과 동등한 수준의 철도기술력 확보 목표를 추진 중이며, 그 일환으로 고속철도 기술이전을 강력하게 희망하고 있다.

김승탁 현대로템 사장은 "터키에서 앞서 수행한 다양한 전동차 사업을 통해 신뢰를 쌓아오고 있다"며 "철도기술연구원을 비롯한 정부 관계 부처의 지원을 바탕으로 성공적인 사업 수주를 이뤄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경호 기자 gungh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