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개성공단 전면중단]남측 인원·자재·장비, 철수 시작

최종수정 2016.02.11 08:24 기사입력 2016.02.11 08:20

댓글쓰기

개성공단 전경.

개성공단 전경.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개성공단 내 남측 인원과 자재, 장비의 철수 절차가 11일부터 시작된다.

통일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부터 도라산 남북출입사무소(CIQ)에서 개성공단 출입경이 시작된다.
현재 개성공단에 체류하는 우리 국민은 184명이다. 개성공단 입주기업 124개사 중 53개사는 현재 개성공단에 체류 중인 직원이 단 한 명도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통일부 당국자는 "오늘 개성공단으로 출경할 예정이었던 인원은 1084명이지만, 체류 중인 직원이 없는 53개사 위주로 올려보내 철수를 준비하게 하고 나머지는 출경을 허용하지 않을 방침"이라고 밝혔다.

개성공단 내 남측 인원의 철수는 단계적으로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남측 개성공단관리위원회와 북측 중앙특구개발지도총국 간에 개성공단 철수와 관련된 협의도 이날 시작될 예정이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