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평무' 보유자에 양성옥씨 인정 예고

최종수정 2016.02.01 10:00 기사입력 2016.02.01 10:00

댓글쓰기

중요무형문화재 '태평무' 보유자로 인정 예고된 양성옥씨

중요무형문화재 '태평무' 보유자로 인정 예고된 양성옥씨

[아시아경제 오진희 기자] 문화재청은 중요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보유자에 양성옥(62)씨를 1일 인정 예고했다. 태평무 초대 보유자 강선영(1925~2016년)의 타계 이후 이뤄지는 보유자 지정 발표다.

양성옥 씨는 1980년 고(故) 강선영 전 태평무 보유자의 문하에 입문했으며, 1996년 5월 1일 태평무 전수교육조교로 선정된 이래 20년간 태평무의 보존·전승에 힘써 왔다. 스승이 추어온 태평무 실연에서, 장단변화에 따른 춤사위의 표현과 이해가 뛰어나고, 오랜 기간 전승활동을 통해 해당 종목에 대한 리더십과 교수능력을 잘 갖추고 있어 전승능력이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태평무는 나라의 풍년과 태평성대를 축원하는 내용을 담은 춤으로 1988년 12월 1일 중요무형문화재 제92호로 지정됐다. 경기지역 무속(巫俗)에서 비롯된 춤과 음악을 바탕으로 고(故) 한성준 등 예인(藝人)들이 예술적으로 재구성해 전해지고 있으며, 다양한 발 디딤과 기교가 멋으로 꼽힌다.
오진희 기자 valer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