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 "북한인권법, 빨리 통과돼야"

최종수정 2016.01.29 11:20 기사입력 2016.01.29 11:20

댓글쓰기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정부는 29일 국회 본회의 표결을 앞두고 있는 북한인권법에 대해 "통과가 빨리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인권은 인류 보편적인 가치이기 때문에 북한인권 증진을 위한 노력은 당연한 국가적 책무"라며 이같이 말했다.

정 대변인은 "북한이 (인권법 처리를) '극악한 대결 책동'이라고 비난한 것은 아직도 그들이 인민들의 인권에 대해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고 있다는 방증"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그렇기에 (북한이) 북한인권에 대해 조금 적극적이고 개선적인 행동을 취해야 하는 것이 당연한 일이고, 국제사회에 대한 이미지를 개선하는데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최근 북한의 장거리로켓 발사 준비로 의심되는 움직임에 대해서 그는 "미사일 발사는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이고, 한반도 평화와 동북아 평화를 위협하는 도발행위"라고 언급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