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교부 "中, 건설적 역할 기대"

최종수정 2016.01.28 15:08 기사입력 2016.01.28 15:08

댓글쓰기

외교부 청사. 사진=아시아경제DB

외교부 청사.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외교부는 28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대북제재 결의와 관련해 "중국이 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서 보다 건설적 역할을 해주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정부는 강력하고 실효적인 안보리 결의 도출을 위해 한미간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중국의 건설적 역할을 위한 다각적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전날 존 케리 미 국무장관은 중국 베이징에서 왕이 중국 외교장관을 만나 강력한 '대북제재'에 동참하도록 했으나 중국 측은 기존의 미온적 태도를 취했다.

이날 회담에 대해 조 대변인은 "미중 양측은 북핵 불용, 새로운 안보리 결의 도출과 북한의 비핵화 필요성에 대한 목표를 공유한다"며 "구체적 내용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