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의화 국회의장 기자회견…“입법부 수장으로서 송구스럽다”

최종수정 2016.01.21 15:39 기사입력 2016.01.21 15:39

댓글쓰기

21일 오후 정의화 국회의장이 국회선진화법 개정 논란과 관련해 기자회견을 열었다.

21일 오후 정의화 국회의장이 국회선진화법 개정 논란과 관련해 기자회견을 열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21일 오후 정의화 국회의장이 국회 귀빈식당에서 쟁점법안과 국회선진화법에 대한 긴급 기자회견을 했다.

정 의장은 “최근 국회가 아무 것도 할 수 없게 되어버린 것에 대해 입법부 수장으로서 국민들께 진심으로 송구스럽게 생각 한다”면서도 “그러나 할 수 없는 일, 해서는 안되는 일, 안해야 되는 일을 할 수는 없다”는 입장을 전했다.
또 "19대 국회가 최악의 국회라는 오명을 벗을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며 "역지사지 심정으로 반걸음씩만 양보한다는 자세로 제 중재노력에 화답해주시길 바란다"고 양당에 호소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