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토요타 4세대 프리우스, 출시 한달만에 10만대 계약

최종수정 2016.01.19 10:23 기사입력 2016.01.19 10:23

댓글쓰기

4세대 프리우스.

4세대 프리우스.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한국토요타는 지난해 12월 일본에서 첫 출시한 풀모델 체인지 4세대 프리우스가 한달 만에 약 10만대 수주를 달성했다고 19일 밝혔다.

4세대 프리우스는 토요타 글로벌 비전인 '보다 좋은 자동차 만들기'를 실현하기 위한 새로운 기술(TNGA)이 적용돼 생산된 첫 차량이다. 일본 출시 발표회 당시 토요타자동차가 밝힌 월 판매 목표는 1만2000대다. 8배 이상 계약됐다.

토요타 관계자는 "일본에서 수주는 고객에게 인도 돼 등록되는 것을 전제로 하는 계약으로 대부분 실제 판매대수로 연결된다"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