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올림픽 축구 대표팀 '이라크와 20일 새벽에'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

최종수정 2016.01.19 10:28 기사입력 2016.01.19 10:28

댓글쓰기

한국 올림픽 축구대표팀.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한국 올림픽 축구대표팀.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올림픽 축구 대표팀이 내일 새벽 1시30분 이라크와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20일 새벽 1시30분(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그랜드 하마드스타디움에서는 '2016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 챔피언십 겸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 조별리그 C조 3차전이 진행된다.
우리나라와 이라크는 나란히 2승을 올리며 이미 8강 진출을 확정했으며, 내일 경기 결과에 따라 조 1위가 결정된다.

특히 한국과 이라크의 C조 3차전은 권창훈과 타레크의 첫 맞대결이다. 한국과 이라크 축구의 미래를 이끌어갈 슈퍼스타로 지목받는 두 선수가 맞붙는 경기에 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