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누리당 "북핵 문제, 중국이 행동으로 나서야"

최종수정 2016.01.17 11:58 기사입력 2016.01.17 11: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새누리당은 북한 핵실험과 관련 "중국이 행동으로 나서야 할 때"라고 주문했다.

신의진 새누리당 대변인은 17일 당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어제 한미일 3국 외교 차관들이 만나 실질적인 대북 제재조치를 시급히 취해야한다는데 합의했다"며 "국제공조를 통해 북핵 도발에 강력히 대응하고, 강력하고 단합된 국제사회의 대응이 어느 때보다도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제는 북한에 최대의 영향력을 보유하고 있는 중국이 화답할 때"라며 "동북아 평화와 안정을 위해 모든 수단을 동원해 단호한 행동을 보여줘야 한다. 북핵 문제를 해결하지 못한다면 한반도와 동북아의 정세는 늘 불안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신 대변인은 "적당한 제재로는 북한의 도발을 막을 수는 없다"며 "중국은 이번 기회에 강력하고 분명한 메시지를 북한에 전달하겠다는 의지에 함께 동참해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