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리텔' 안정환 "일부러 다이어트 안 해"

최종수정 2016.01.04 16:29 기사입력 2016.01.04 16:29

댓글쓰기

김성주, 안정환. 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생중계 화면 캡처

김성주, 안정환. 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생중계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안정환이 체중 감량을 하지 않는 이유를 밝혔다.

3일 MBC 예능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 안정환과 김성주는 '슛 볼은 나의 친구'라는 제목의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김성주는 화장품 CF 속 안정환의 과거사진을 보여주며 "안정환 리즈시절이다"고 말했다.

이에 '저때로 돌아와 달라'라는 시청자들의 반응이 이어졌고, 안정환은 "살을 뺄 수 있지만 안 빼고 싶어서 빼지 않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선수 생활 때는 먹고 싶은 것도 참고 관리했다. 지금은 다른 사람들의 시선을 신경 쓰지 않고 편하게 지나고 싶다"며 "살 찐 것을 후회하지 않는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아울러 "언젠가 과거 모습 때로 돌아갈 것이다. 그때 되면 '마리텔'에 한 번 더 나오겠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