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달수 측 "채국희와 열애설 부담으로 작용했을 듯"

최종수정 2016.01.04 16:18 기사입력 2016.01.04 16:18

댓글쓰기

채국희, 오달수. 사진=쇼박스 제공

채국희, 오달수. 사진=쇼박스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오달수와 채국희의 열애설이 전해진 가운데 양측에서는 어떤 입장도 내놓지 않고 있다.

4일 오전 한 매체는 오달수가 배우 채시라의 동생인 채국희와 오랫동안 열애를 해왔다고 보도했고, 이에 대해 오달수 소속사 측은 답을 내놓지 않고 있다.

오달수의 지인은 "오달수는 인터뷰 자리는 물론 사석에서도 자신의 가정 이야기는 잘 안 하는 편"이라며 "이번 열애설이 많이 부담으로 작용했을 것"이라고 한 매체를 통해 전했다.

오달수는 과거 연극배우와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뒀지만 이혼의 아픔을 겪었다. 이 같은 상황 때문에 오달수가 열애 사실을 알리는 것에 매우 조심스러워한다는 후문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