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천정배 의원 “더불어민주당, 환골탈태한다면 연대 가능”

최종수정 2015.12.29 13:36 기사입력 2015.12.29 13:36

댓글쓰기

사진=아시아경제 DB

사진=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창당을 추진하고 있는 천정배 의원이 기자회견을 통해 더불어민주당과 연대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천 의원은 29일 기자회견을 열어 “새정치민주연합(더불어민주당)이 만년야당으로 국회의원직이나 유지하고 내부 당권이나 잡고 있어야겠다는 자세에서 환골탈태한다면 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대중 대통령 시절 정권 재창출, 민주인권의 진보에 앞장 선 역사성과 야권 정통성을 가진 정당이 더불어민주당으로 이어진 것은 무시할 수 없다”며 “그런 모습을 회복해야 한다”고 연대 조건을 제시했다.

또한 “호남에서는 치열한 경쟁이 있어야겠지만 (야권 다원화가) 호남을 벗어나서는 패권세력인 새누리당이라는 강력한 존재에 어부지리를 줄 수 있다”며 “다시 기득권으로 돌아가는 것이 아닌 원칙 있는 연대를 통해 강한 야당, 호남의 정당한 이익을 지킬 수 있는 당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야권 지도자에게는 기득권과의 결별을 촉구하면서 “문재인 대표는 새정치민주연합의 기득권 체제를 스스로 해체하는 용기 있는 결단과 행동을 보여주기 바란다”며 “이런저런 조건을 걸지 말고 솔선해서 먼저 실천해 달라”고 전했다.
아울러 “안 의원도 기득권에 찌든 정치인과 손잡고 도로 새정치민주연합으로 회귀하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천 의원은 기자회견에 앞서 국립 5·18 묘지를 참배했으며 기자회견 후에는 연탄배달 봉사활동을 벌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