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태광, 하반기 신입·경력 500명 신규채용

최종수정 2015.10.06 09:18 기사입력 2015.10.06 09:18

댓글쓰기

신입사원 30%는 지방대 출신으로 뽑을 예정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태광 그룹이 태광산업·흥국생명·티브로드 등 7개 계열사에서 신입사원 약 200명을 채용하는 등 총 500여명의 신규 인력을 선발한다.
태광은 2015년 대졸 신입사원 공채 약 200명을 선발한다고 6일 밝혔다. 전체 선발인원의 30%는 지방대 출신으로 뽑을 예정이다. 약 300명의 경력직 채용도 병행한다. 전체 채용 규모는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이다.

부문별 신입사원 선발 인원은 태광산업(섬유·섬유화학 부문) 50여명, 흥국생명·흥국화재·예가람저축은행(금융부문) 100여명, 티브로드·티캐스트·kct(미디어 부문) 50여명이 될 전망이다.

지원 신청은 오는 13일 오전 9시부터 26일 오후 6시까지 태광 채용 인터넷 홈페이지 (http://taekwang.saramin.co.kr)를 통해 가능하다. 연령 제한은 없으며 4년제 정규 대학 학부 및 대학원 졸업자 또는 내년 2월 졸업 예정자라면 누구나 7개 계열사 중 본인이 원하는 회사에 지원할 수 있다. 외국어 능통자 및 직무 관련 자격증 소지자는 우대한다.
태광은 서류 전형을 통과한 응시자들을 상대로 1차 면접(팀장 및 임원급 면접), 2차 면접(경영진 면접), 인적성검사 등을 거쳐 12월 초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계획이다. 합격자들은 약 한달 간의 그룹 통합교육을 마친 후 각 계열사에서 근무하게 된다.

경력직은 태광산업·대한화섬(섬유·석유화학 부문) 90여명, 흥국생명·흥국화재·흥국증권·흥국자산운용·고려저축은행·예가람저축은행 등(금융부문) 120여명, 티브로드·티캐스트·kct 등(미디어부문) 40여명, 티시스·한국도서보급 등(인프라부문) 50여명 등 약 300명을 선발한다. 전형 내용은 별도로 공지될 예정이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열악한 현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