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6수시가이드] 숙명여대, 어학실력으로 '글로벌 인재전형' 도전

최종수정 2015.08.27 19:45 기사입력 2015.08.27 19:45

댓글쓰기

[2016수시가이드] 숙명여대, 어학실력으로 '글로벌 인재전형' 도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숙명여자대학교는 2016학년도 수시전형에서 전체 모집인원의 54.9%를 선발한다.

이번 수시모집에서 가장 많은 인원을 뽑는 전형은 논술우수자전형(345명)이다.
논술시험(60%)과 학생부교과(40%)로 평가하며, 통합논술형으로 공통문항 1문항, 계열별(인문계/자연계) 1문항 등 총 2문항이 출제되며 고교교육과정과 연계된 범위 내에서 문제가 나온다. 수능최저학력기준은 수능 4개영역 중 2개영역의 등급 합이 4이내여야한다.

학생부교과 위주인 학업우수자전형은 총 288명을 선발하며, 지난해(200명)에 비해 모집인원이 확대됐다. 전형방법은 학생부(교과) 100%로 선발하며, 수능최저학력기준은 논술우수자전형과 동일하다.

학생부종합 위주전형 중 숙명미래인재전형과 숙명과학리더전형을 통해 학교생활을 충실히 하고 꾸준히 진로와 진학을 위해 노력해온 366명을 선발한다. 1단계는 서류심사로 3배수를 선발하고 2단계는 1단계 성적(40%)과 면접(60%)으로 선발한다.
숙명여대는 숙명글로벌인재전형으로 4개 외국어 부문(영어, 프랑스어, 독일어, 일본어)에서 뛰어난 어학실력을 가진 학생을 뽑는다.

올해는 지난해와 달리 공인외국어성적을 반영하므로 1단계 서류 심사에 공인외국어성적을 반드시 제출해야한다.

조남기 숙명여대 입학처장은 "올해부터 공과대학을 신설해 IT공학과(40명)와 화공생명공학부(60명)에서 총 100명을 모집할 방침"이라며 "공과대학 학생들을 위한 실무능력강화형 전공교육, 공학맞춤형 교양과정 운영 및 장학금 지원 등 다양한 학생지원정책을 통해 이공계 우수 여성 글로벌 인재 양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