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협銀, 조직개편 단행…'조직 슬림화'로 현장 마케팅 강화

최종수정 2014.12.31 15:07 기사입력 2014.12.31 15:07

댓글쓰기

대팀제 도입해 관련 '부서 통합'…IT전문성·내부통제 강화 위해 '부서 분리'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수협은행은 저금리·저성장 금융환경 변화에 대응하고 현장 마케팅을 강화하기 위해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은 현장 마케팅 지원을 위한 조직 기능 통합으로 시너지를 제고하고, 본부 슬림화와 운영 효율화로 현장 마케팅 인력을 확보하는 데 중점을 뒀다.

본부 부서에는 대팀제를 도입해 채널전략팀과 성과관리팀, 재무관리팀과 공통관리, 외환팀과 카드팀을 통합했다. 재무기획팀·자산관리팀·론리뷰팀·상품개발팀 등 일부 팀에 실무형 파트장제 도입해 현장 중심 인력을 배치했다.

또 스마트금융 등의 비대면채널을 강화하기 위해 '마케팅부'를 '종합마케팅부'로 변경하고 종합마케팅 전략수립 및 추진 총괄, 종합 마케팅 협의회 운영 업무를 신설했다.
외환 관련 비즈니스의 효율성 제고를 위해 국제금융팀을 외환사업실로 이관해 외화 조달 및 운용을 일원화하면서, 관련 부서명칭도 '외환사업실'에서 '국제금융실'로 변경했다.

이외에 정보기술 업무의 전문성과 내부통제 강화를 위해 1부서 체제(IT지원부)를 '시스템 등의 내부통제 관련 지원업무 부서(IT지원부)'와 '여·수신 및 인터넷뱅킹 등의 개발업무 부서(IT개발실)'로 분리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